건강정보

진료시간

  • 월화목금 09:00 ~ 18:30
  • 점 심 13:00 ~ 14:30
  • 수요일 09:00 ~ 12:30
  • 토요일 08:00 ~ 12:30

토요일은 점심시간 없습니다
* 일요일/공휴일 : 휴진
* 진료접수는 병원사정에 따라 조기마감될 수 있습니다.

02-418-6258

관련질환

  • 건강정보
  • 관련질환

 가래(sputum)


1. 정의

가래(객담)는 기관지나 폐로부터 생성되는 끈적끈적한 점액성 액체입니다. 이러한 기관지 점액은 정상적으로 기관지점막에 분포해 있는 점액선과 점막하선에서 분비되며, 95%가 수분이며 나머지 5%는 단백질, 지질 및 무기질 등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따라서, 가래의 점도는 기관지 점액의 수분 함량이 적을수록 더 높아지게 됩니다.
기관지 점액은 정상적으로 기관지 표면을 살짝 덮고 있으면서 습도를 유지하고 기관지를 물리적 자극으로부터 보호할 뿐 아니라, 면역물질들을 포함하고 있어서 외부로부터 들어오는 세균 등 병인요소에 대한 중요한 방어역할을 하는 정상 분비물입니다.
그러나 이러한 기관지 점액 분비가 비정상적으로 증가하게 되면, 기관지 내 이물감, 기관지폐쇄, 그로 인한 환기 장애와 호흡 곤란 등이 나타나기 때문에 가래라는 형태로 이를 배출하게 됩니다.
정상적으로 생성되는 가래는 양 자체가 그리 많지 않으며 목까지 올라오더라도 대부분 무의식적으로 삼켜 버리기 때문에 실제 밖으로 배출되는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그러나 기관지 염증을 초래하는 병적 상태에서는 기관지 점액 분비가 비정상적으로 증가하며 가래 배출량도 많아지게 됩니다.


2. 증상

병적인 상태에서 비정상적으로 가래가 많이 생성되면 기관지 이물감으로 기침을 자주 하게 되고, 생성된 가래로 인해 기관지가 꽉 막히면 무기폐가 발생하여 고열, 흉통, 호흡곤란 등이 나타나게 됩니다. 또한 가래가 생긴 원인 질환(기관지 확장증, 폐암, 폐결핵 등)에 따라 가래에 피가 섞여 나올 수도 있으며, 세균 감염이 있으면 가래 색깔이 진해져서 누렇게 변하거나 초록색에 가까운 색깔을 띠기도 합니다.
청진기로 진찰을 하면 가래가 많이 생성된 폐 부위에서 그르렁거리는 거친 호흡음을 들을 수 있으며, 가래로 인해 기관지가 좁아진 부분에서 피리소리 같은 천명음이 들리기도 합니다. 또한 가래로 인하여 기관지가 완전히 막혀 무기폐가 되면 그 부위에서 기관지호흡음이라고 하는 비정상 호흡음을 들을 수 있습니다.


3. 원인,병태 생리

기관지나 폐에 이상이 있으면 어떤 질환에서도 가래가 있을 수 있으나, 그 중 대표적인 질환이라고 할 수 있는 것이 급성 및 만성 기관지염, 기관지확장증, 폐렴, 폐농양, 폐결핵, 폐암 등입니다.
병원에서 세밀한 검사를 통해 정확한 가래의 원인을 알아내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겠지만 가래의 특징으로 어느 정도 원인 질환을 추측할 수도 있습니다. 예를 들어 가래는 매우 끈적거리는 점액성 가래와 마치 고름과 같은 화농성 가래로 분류할 수 있는데, 점액성 가래는 주로 만성 기관지염, 천식, 만성 축농증 등에서 주로 나타나고, 화농성 가래는 폐렴, 폐농양, 기관지확장증 등 감염성질환에서 주로 나타납니다.
또한 가래가 하루 종일 나오는가, 아침 또는 저녁에 국한되어 나오는가, 특이한 체위를 취했을 때 다량 배출되는가, 그리고 냄새는 어떠한가 등도 확인해야 합니다. 만약 가래 배출시 고약한 냄새가 난다면 혐기균의 감염을 시사하는 중요한 증거가 됩니다.
가래의 양도 원인 질환을 감별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24시간에 50 ml 이상 배출되는 질환은 드물지만 일부 만성 기관지염, 기관지확장증, 기관지-흉강루, 폐농양 그리고 폐암 등에서는 다량의 가래가 나올 수 있습니다.
혈담이나 객혈이 있는 경우에는 급만성 기관지염과 같이 비교적 예후가 좋은 질환에서부터 기관지확장증, 폐암, 폐렴, 폐농양, 폐경색증, 폐진균증, 폐흡충증, 심장판막질환(승모판협착증)과 같은 보다 심각한 질환까지 그, 원인이 다양하므로 세밀히 감별 진단할 필요가 있습니다.


4. 경과,예후

그 원인이 무엇이든지 가래가 잘 배출되면 별 문제가 없지만, 가래가 잘 나오지 않는 경우에는 이차적인 호흡기 감염이나 기도 폐쇄 등이 나타날 수 있으며, 심하면 그로 인한 폐렴이나 호흡부전(호흡이 잘 되지 않아 산소가 부족하게 되는 현상)이 발생하여 예후가 극히 불량할 수도 있습니다.


5. 합병증

가래가 많아서 생길 수 있는 합병증으로는 이차적인 호흡기 감염에 의한 폐렴, 무기폐(가래로 기관지 일부가 막혀서 그 아래 부분의 공기가 모두 빠져나간 상태), 호흡부전으로 인한 저산소증(산소부족 현상) 등을 들 수 있습니다.


6. 치료

가래와 관련된 치료는 환자의 증상 및 원인질환에 따라 많이 다릅니다. 기관지확장증, 폐렴, 폐농양 등 가래량이 많지만 배출이 비교적 용이한 환자들은 원인 질환을 치료하면 대개 배출되는 가래의 양이 차츰 줄어들게 됩니다. 따라서 이런 환자들에게는 무조건 가래를 묽게 하는 점액용해제나 기관지 분비액을 증가시켜 가래배출을 용이하게 해 주는 거담제를 투여하기 보다는, 원인 질환을 치료하면서 체위거담이라는 자세를 이용한 가래배출법을 먼저 시행하고, 꼭 필요한 경우에만 주치의의 처방에 따라 점액용해제나 거담제를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러나 기관지천식이나 만성 기관지염에서와 같이 가래의 점도가 너무 높아서 배출이 어려운 경우에는 점액용해제나 거담제가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이 경우에도 원인질환에 대한 치료가 선행되어야만 하며 충분한 수분 섭취도 매우 중요합니다. 이 때 환자들이 주의해야 할 것은 점액용해제나 거담제 사용하여 가래가 너무 묽어질 경우, 묽어진 가래가 작은 기관지 쪽으로 더 깊이 흘러내려 기관지폐쇄를 더욱 악화시킬 수도 있다는 것입니다.
기관지나 폐 안에 많은 양의 가래가 있지만 환자의 전신 상태가 나빠서 스스로 가래를 배출하지 못하는 경우, 즉 고령자로 가래를 뱉을 기운이 없거나 중추신경계 질환이나 신경근육계 질환 등으로 스스로 가래를 뱉지 못하는 환자들의 경우에는 입원하여 인위적으로 가래를 배출시키기 위한 의료시술(기관내삽관, 기관절개술 등)이 필요할 수도 있습니다.
그 밖에 물리적인 자극으로 가래배출을 용이하게 해주는 다양한 호흡물리 치료 기구들이 병원에서 사용되고 있는데, 특히 체위거담시에 이를 함께 사용하면 가래배출에 많은 도움을 얻을 수 있습니다.


7. 예방법

금연과 가래가 많이 생길 수 있는 원인 질환에 대한 치료 및 예방 외의 특별한 예방법은 없지만, 이미 그러한 질환이 발생한 경우에는 실내 습도 유지에 신경을 쓰고 수분을 충분히 섭취하도록 하며 체위거담 등을 통하여 가래가 잘 배출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꼭 명심해야 할 일은 이미 언급한 바와 같이 원인질환에 대한 정확한 진단과 의사의 처방 없이 무조건 거담제만을 사서 복용하는 것은 위험한 결과를 초래할 수도 있다는 것입니다.


8. 이럴땐 의사에게

다음과 같은 경우에는 의사의 진찰이 필요합니다.

  • 가래가 갑자기 많이 나올 때
  • 가래가 끓으면서 호흡 곤란을 느낄 때
  • 가래가 끓으면서 고열이 날 때
  • 가래에 피가 묻어 나오거나 핏덩어리 가래가 나올 때
  • 가래가 진해지고 색깔이 누렇게 혹은 푸르스름하게 변할 때
  • 가래에서 이상한 악취가 느껴질 때




NEWS
최원준내과 홈페이지에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