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정보

진료시간

  • 월화목금 09:00 ~ 18:30
  • 점 심 13:00 ~ 14:30
  • 수요일 09:00 ~ 12:30
  • 토요일 08:00 ~ 12:30

토요일은 점심시간 없습니다
* 일요일/공휴일 : 휴진
* 진료접수는 병원사정에 따라 조기마감될 수 있습니다.

02-418-6258

건강칼럼

  • 건강정보
  • 건강칼럼

매일 피곤하고, 머리가 지끈...'만성피로증후군'일까?
피로(疲勞). 과로로 정신이나 몸이 지쳐 힘든 상태를 말한다. 현대인에게 흔한 증상으로, 주변을 보면 일, 공부, 스트레스 등에 지쳐 피로 증상을 호소하는 사람들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피로는 흔한 증상일뿐더러 충분한 휴식을 취하면 대부분 저절로 회복되어 자칫 소홀히 여기기 쉽다. 그러나 피로가 6개월 이상 지속되거나 이상 증상이 동반된다면 질환을 의심해봐야 한다. 대표적인 것이 ‘만성피로증후군’이다. 하이닥 류마티스내과 전문의 원제범 원장(아산본류마티티스내과 아산본한의원)의 도움말로 만성피로증후군에 대해 알아본다.

원제범 원장(아산본류마티티스내과 아산본한의원)|출처: 하이닥

6개월 이상 지속되는 피로, ‘만성피로증후군’ 의심해야피로는 일반적으로 신체 또는 정신적으로 무리했을 때, 스트레스에 노출되었을 때 발생한다. 약물이 원인인 경우도 있으며 담배 등도 피로를 유발할 수 있다. 이러한 단순피로감의 경우 피로의 원인을 제거하거나 휴식을 취하면 대부분 회복된다. 만성피로증후군은 단순피로감과 증상의 지속 시간, 동반 증상에서 차이를 보인다. 원제범 원장은 “단순히 피로한 경우에는 충분한 휴식과 수면을 취하면 회복된다. 반면 만성피로증후군은 충분한 휴식과 수면을 취해도 6개월 이상 만성적인 피로가 지속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만성피로증후군의 경우 관절통이나 두통과 같은 피로 이외의 증상들이 동반되기도 한다”고 덧붙였다. 만성피로증후군 증상은 개인마다 다르게 나타날 수 있으나 △6개월 이상 지속되는 피로감 △집중력 저하, 기억력 장애, 위장 장애 등의 증상 △복통, 식욕 부진, 우울, 불안 등이 가장 일반적으로 나타나는 것으로 알려졌다. 만성피로증후군의 원인은 아직 명확히 밝혀지지 않았다. 다만 바이러스 감염, 면역학적 이상, 부신 피로, 우울증 등이 주요 원인으로 지목된다. 원제범 원장은 내과적으로는 신장 윗부분에 위치한 내분비기관인 ‘부신’에 주목해야 한다고 말한다. 원제범 원장은 “부신에서는 피로와 스트레스를 이길 수 있고, 염증을 덜 생기게 하는 기능을 하는 호르몬이 분비된다. 만약 부신에서 분비되는 호르몬이 부족해지면 만성피로증후군이 생길 수 있는데, 이를 흔히 ‘부신피로’라고 한다. 부신피로는 만성피로증후군의 원인 중 상당 부분을 차지한다”고 설명했다. 만성피로증후군을 극복하려면?피로감이 지속될 때는 먼저 정확한 진단과 전문의의 진료가 필요하다. 감염, 내분비질환, 악성 종양 등에 의해 피로감이 발생한 것이라면 각 원인에 맞는 치료를 속히 받아야 한다. 특별한 원인 질환이 없는, 만성피로증후군으로 진단된다면 치료와 함께 생활습관을 개선해야 한다. 원제범 원장에 따르면 만성피로 극복을 위해서는 식단 조절과 운동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원제범 원장은 “만성피로 극복에 도움되는 식품으로는 ‘채소와 과일’을 꼽을 수 있다. 채소와 과일에 풍부한 항산화 성분이 만성피로 물질을 몸 안에서 제거하는 데 도움을 주기 때문이다. 그리고 걷기나 가볍게 뛰기, 유산소 운동 등을 꾸준히 하면 만성피로 극복에 도움된다”고 조언했다. 이 밖에도 과도한 카페인 복용을 자제하고, 생활패턴을 일정하게 유지하는 것이 증상 완화에 도움된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이전글 : 새해 금연 성공하면 ‘이 질환’ 예방할 수 있다
다음글 : "전신 건강 위협하는 당뇨, '각막 경직도' 높인다"



NEWS
최원준내과 홈페이지에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